HOME >  하나금융포커스
이미지 5.jpg

[ 논단 ]

트럼프의 두 얼굴, Soft 對Hard

작성자 | 장보형 Chief Economist

2016-11-18

조회수 | 863 원문 | 1트럼프의 두 얼굴, soft 對 har...

 

Share | 미투데이

목차

  •  

요약

트럼프가 결국 미국의 45대 대통령으로 당선되면서 ‘판도라의 상자’가 열렸다. 다행히 수락연설
등을 통해 그의 온건한 이미지, 즉 ‘Soft Trump’가 부각되는 가운데, 인프라 투자 등 과감한 재정정책에
기반한 미국 및 세계 경제의 새로운 활력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. 그러나 동시에 스태그플레이션의
위험이나 통화정책의 혼선 등 새로운 불확실성도 만만치 않고, 실행 가능성 차원에서 오히려 그의
부정적 이미지, 즉 ‘Hard Trump’가 전면화될 여지도 상존한다. 과거의 프레임을 벗어 낸 트럼프의
집권 청사진이 앞으로 구체화되면서 세상의 역사가 어떻게 다시 써질지 귀추가 주목된다.

 

9   포스트코로나 시대의 새로운 도전 2020-04-24 장보형 Chief Economist
8   2020년 경제 회복, 여전히 위태롭다 2020-01-06 장보형 Chief Economist
7   美中 무역분쟁과 脫세계화의 위험 2019-10-28 장보형 Chief Economist
6   먹구름이 자욱한 2019년 경제환경 2019-01-14 장보형 Chief Economist
5   아직은 갈 길이 먼 경기회복의 새순 2017-05-08 장보형 Chief Economist
4   대내외 정치 리스크의 전면화 2017-01-02 장보형 Chief Economist
3   트럼프의 두 얼굴, Soft 對Hard 2016-11-18 장보형 Chief Economist
2   국제 공조의 새 기운, 아직은 첩첩산중 2016-04-18 장보형 Chief Economist
1   2016년 경제환경 진단 : 위험관리와 안정화 긴요 2016-01-04 장보형 Chief Economist